동물사랑 사진 공모전이기에 아내의 권유로 마지막 날 일상사진 중 예빈이 사진 한 장을 출품했습니다.

예빈이 표정이 좀 많이 웃긴 사진이라 제목을 '사랑 반 호기심 반'으로 했는데 장려상에 올라갔네요.^^;

예빈이는 동물을 너무 좋아해서 그런가?

항상 동물 관련 사진 전에 출품하면 당선이 잘 되는 것 같네요.




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Favicon of https://partyluv.tistory.com PartyLUV 2013.11.07 14:00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아이도 말도 너무 이쁘고~ 사진도 역시나 너무 멋집니다!
    잘 보고 갑니다^^